2007년 해돋이

 
01

2007년 새해... 해돋이를 보러 광안리를 찾았다.
그러나 낮게 드리운 구름은 바다로부터의 일출을 허용하지 않았고..
아쉬운 마음을 뒤로한채 집에 돌아와 창문을 여는 순간...
저 멀리 구름사이로 잠깐..
해가 그 얼굴을 드러내었다.
2007년.. 새해는 그렇게 밝아왔다.

'[사진] 세상을 담다 > 바람風 흐를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07.22. 일식  (0) 2009.07.22
가야사  (0) 2009.06.06
벚꽃은 만개하였다.  (0) 2007.04.05
2007년 해돋이  (0) 2007.01.09
함께하는 기쁨으로  (0) 2006.12.15
태양을 쥐다  (0) 2006.12.15

청계천 루체비스타 (Lucevista)

012

2007년의 크리스마스를 청계천 루체비스타[각주:1]와 함께하다.

  1. 루체비스타 (Lucevista)
    '루체(Luce·빛)'와 '비스타(Vista·풍경)’의 합성어로 '빛의 풍경'이란 뜻이다.
    '루미나리에' 라는 이름을 일본에서 상표등록을 했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선 '루체비스타'란 표현을 쓴다. [본문으로]

2005년 겨울 Christmas in HongKong & Macau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5. 12. 25. (일)

여행 이틀째.. 크리스마스에 찾은 곳은 심천에 이은 카지노로 유명한 마카오..
그곳에서 김대건 신부님이 수학하셨다는 성 바울 성당을 찾았다.
1835년 화재로 정면의 벽과 계단만 남았다고 하는데...
벽면의 부조 하나하나마다 여러 의미를 담고 있었다.

2005년 여름.. 제주도에서 (파도새)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5. 08. 14. 섭지코지
올인 촬영장소가 있다는 섭지코지..
꼭대기의 성당이 예쁘게 자리하고 있었고..
몰아치는 파도가 하얗게 포말을 이루며 부서져 나가고 있던 곳...

파도의 잔해가 하얀 새를 그리며 바다를 날고있었다.

2005년 여름.. 제주도에서 (섭지코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5. 08. 14. 섭지코지
부서지는 파도의 포효속에서..
그렇게.. 그 너머를 바라보았다.